단박에 카피라이터 – 컨셉에서 카피, 썸네일까지 ❓

​ ​ ​ 667번째 책

>

>

​​

​​​​

​​​​​​​

>

​​​

먼저 A라는 제품을 만들어 시중에 유통시키는 기업 내부에서 통용되는 그런 컨셉이 있습니다. 그것을 자세히 살펴보면 개발자들이 처음에 A를 연구해서 제품을 만들어 낼 때 컨셉이 있는데 그것을 ‘제품 컨셉’이라고 합니다. 그러다 A라는 제품이 나오면 거기에 맞는 이름을 정해서 패키지에 붙여서 세상에 내놓습니다. 이름 즉 브랜드를 만들기 위해서는 담당 마케터의 관점에서 A가 어떤 제품인지 규정하는 작업이 선행되어야 합니다. 이 때 규정된 컨셉, 그것을 “브랜드 컨셉”이라고 부릅니다.지금 광고회사가 A의 광고를 의뢰했습니다. 담당 AE는 자료 수집과 분석을 통해 자신이 추출한 ‘광고 컨셉’을 크리에이티브 팀에 제시합니다. 그 컨셉에 대해서 크리에이티브 팀과 합의가 되면, 크리에이티브 팀은 바로 아이디에이션에 들어갑니다. 그러나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크리에이티브 팀에서 ‘크리에이티브 컨셉’을 제시하게 되어 이에 대한 조정과 협의 과정을 거치게 됩니다. 크리에이티브 콘셉트는 크리에이티브 팀이 제시하는 콘셉트로 광고 컨셉에 비해서 크리에이티브의 날이 서고 있다는 것 기억하죠?​ ​ 40-41쪽 ​ ​ ​ ​ ​ ​ ​ ​

>

​​​

​ 1)제품의 분석에서 소비자 편익 찾는다:기능적, 상징적 경험적, 경제적 편익 ​ 2)시장 분석에서 문제점 점검:시장 세분화, 위치, 차별화 ​ 3)소비자 분석에서 탁세 인사이트 추출:FGI, 인터넷, SNS조사 ​ ​ ​ 49쪽 ​ ​ ​ ​ ​ ​ ​ ​ ​

>

​​

​​​​​​

>

​​

크리에이티브 컨셉 도출 과정에서 이런 이야기를 했습니다. 키워드와 헷갈리지 않도록 컨셉은 어떤 생각을 정의하고 규정한다는 관점에서 형용사(형)+명사(형)의 형식을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물론 키워드나 복사는 어떤 문장 형식도 가능하다는 얘기도 했습니다. 본격적인 키워드 쓰기로 넘어가기 전에 이 점을 좀 더 확실히 짚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노래 한 곡을 예로 들어볼까요? 백지영 씨가 부른 의 가사 중 일부입니다.​​

이 노래에서 저희의 귀를 잡아당기는 한마디는 제목과 노랫말부터 쭉 등장하는 총 맞은 듯입니다. 이것이 바로 광고의 키워드에 해당합니다. 노래가 너무 좋아서 백지영 씨도 불러서 강하게 잘 불렀지만 기존의 어떤 노래에도 등장한 적이 없는 총 맞은 것처럼 한마디는 이 노래의 히트에 크게 기여한 셈이죠. 그럼 이 노래는 무엇을 이야기하고 있을까요? 네, ‘실연의 고통’이죠. 끝나버린 사랑의 아픔이 총에 맞은 것처럼 심하다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실연의고통,이게광고로말하면바로컨셉에해당한다는겁니다.​ 컨셉:실연의 고통 키워드:총 맞듯 ​ ​ ​ 78쪽 ​ ​ ​ ​ ​ ​ ​ ​

>

​​​

​ ​ 프로덕트:계피 음료 개념:장소를 편히 앉게 온기(음료)타깃:술자리가 잦은 20~30대 직장 남성 ​ ​ ​ ​ ​ 나쁜 키워드의 사례 ​ 1. 당신의 장을 편안하게 지키겠습니다. 2. 당신의 장을 따뜻하게 지켜보겠습니다3. 당신의 지칭쟈은을 다스리고 줍니다 4. 남자의 피곤한 자리에 평화가 깃들5. 남자의 장, 보호가 필요하다 6. 마시는 순간, 너의 장을 다스리는 계피 7. 당신의 자리를 지키는 경호원 8. 남자의 장을 책임 지는 단일 9. 장례 고통은 이제 그만!10. 남자, 건강의 장을 돌리고 ​ ​ 좋은 키워드의 사례 ​ 1. 나의 장의 주치의는 따뜻한 2. 장의 달인들의 비책 단일 3. 장 씨들은 따뜻한 계피를 좋아합니다 4)장관 대리의 행복한 아침 5. 장하다 군의 생존 전략 6. 어머니의 약손이 느껴집니다.7. 단숨에 마이레 술!8. 불편한 자리에 커피 대신 9. 당신은 장흥남! 장이 진흥을 신청해서 10. 장군 뒤지지 않고 ​ ​ ​ 84-85쪽 ​ ​ ​ ​ ​ ​ ​ ​ ​ ​

>

​​​

어렵게쓰려고하지않는이상모든카피의기본형식은단문입니다. 단문과는 주어로 동사가 한모금개씩 있는 문장을 말한다, 주어 와서 술어 관계가 2회 이상 연결되는 복문과 구별됩니다. 바디카피도단문이어야합니다. 절대 복문에서 받지 못하고 복문에서 쪼개거나 2개 이상의 단문들이 대등하게 이어지는 중문에서 만들어야 합니다. 그래야 사람들이 이해하기 쉽기 때문이죠. 절대 미사여구로 치장하지 말고 설득력 있고 공감할 수 있도록 사용하면서 마무리는 해당 제품과 서비스를 확실하게 권하거나 행동을 촉진함으로써 마무리 짓는 것이 좋습니다. 보디 카피의 양은 필요한 양의 2배 정도를 임금 인상은 압축할 것을 추천합니다. 4줄짜리 바디 카피를 보고 있다고 8개 정도 쓰고 반으로 압축 칠로 들어요. 이렇게 쓰면 보디카피가 얘기하는 얘기를 하면서 정신차려요.​ ​ ​ 181쪽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