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백수련 남편 김인태 별세 ­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본인의 지난 배우의 인생을 돌아보았네요.​고교시절 오페라를 보며 배우의 꿈을 키워온 백수련씨는 학교연극부로 활동하다 국립극단에 들어가 배우의 꿈을 이뤘지만 배고픈 현실로 인해 성우시험을 보아 MBC 성우 1기로 채용되었다고 해요.

>

​이때 동기로 나문희,김연옥,최선자등 유명배우분들이라고 하네요.

​2018년 별세한 원로배우 김인태씨의 부인이기도한 백수련씨는 김인태씨가 생전에 탤런트협화장을 맡으며 후배배우들을 위해 궂은일을 도맡으며 집안이 힘들게 되었고 이에 사업까지 벌였으나 실패해 구치소생활까지했다고 알려져 힘들게 살아온 그녀의 인생이 주목받고있네요.

​‘대추나무사랑걸렸네’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연기한 백수련씨는 젊은세대에겐 강한인상의 개미굴 할머니로 연기한 ‘아저씨’영화를 기억하실거에요.

>

​이후 ‘더하우스’,’귀향’,’돼지같은여자’등 영화에서도많은 활약을 했었죠.

​백수련씨는 남편 김인태씨와 연극무대에서 만나 결혼하였고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있다고 알려졌어요.사업이 힘들어져 큰빚을 지게되었는데도 한번 나무라지않았다는 남편을 회상하며 요즘들어 더욱 생각이난다고 심경을 밝힌 백수련씨

>

​앞으로는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바랄게요.​​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