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나는 단순하게 살기로 했다] 책의 일부분을 영어 번역해봤다 ..

>

심심해서 집에 있는 책을 둘러보았다. 우리 집에는 책이 많았지만 지금은 별로 없다. 몇 안되는 책 중에서 엄마가 구입한 책을 꺼내 영어 번역을 해봤다. 이유는 딱히 없어서 그냥 영어 번역을 해보고 싶었어 ᄏᄏ

Focus on the most important jobs only Steve Jobs reduced his dress patterns simple and always wore the same clothes. Also, about products, unnecessary parts were removed, only the main parts remained. Andast to to to leist. The reason wasthathe minimalized everything, literally. He, for example, reduced the number of people who didn’t fit to a meeting. And Jobsidum, the ceople who didn’t fitt a meeting. ecleverest employee. The corporate culture of Apple came from this context, thathis conte. Evenif the design team came to the perfect conceptout, during a lot of teams, likemas, reas, reigned, reas, reigned, thitededed, thine, show couldn’t turn a great product into a commercialization no matter how time goes by. But Jobs washate deadly about less processes which could bother a cleveride a. So. So.​​

가장 중요한 것에만 집중하라=스티브 잡스는 항상 같은 옷을 입고 복장 패턴을 간소하게 줄였다. 또 제품에서도 중요한 기능을 제외한 불필요한 부분은 과감히 없애 심플한 디자인을 추구했다. 하지만 그가 옷이나 제품을 줄였다는 이유만으로 미니멀리스트로 불리는 것은 아니다. 잡스는 정말 모든 것을 줄였다. 예를 들어 그는 회의에 참석하는 사람도 줄였다. 회의에 참석할 필요가 없는 사람이 회의실로 들어서자 주저 없이 퇴장을 종용했다. 너는 이 회의에 참석하지 않아도 된다. 수고했다며 보냈다. 그는 최고 인력으로 최소 인원을 추려내고 싶었다. 프로세스보다 아이디어를 존중하는 애플의 기업문화도 바로 이런 흐름에서 나왔다. 디자이너가 멋진 콘셉트를 내놓았다고 해서 마케팅팀, 광고팀, 영업팀, 자재팀 등 여러 사람과 함께 의견을 맞추다 보면 평범한 디자인으로 전락하고 만다. 모터쇼에서는 어느 시대나 예외 없이 독창적인 디자인이 나왔지만 아무리 시간이 지나도 상품화되지 않는 것은 바로 이런 이유에서다. 하지만 잡스는 독창성을 방해하는 비효율적 프로세스를 혐오해 승인 절차를 과감히 줄였다. 승인 절차가 늘어날수록 아이디어가 독창성을 잃고 실현하는 속도도 느려진다고 생각했다.​

aminimum number of: 최소인원 corporate culture: 기업문화 context: 맥락 advertising team: 광고팀salesteam: 영업팀 commercialization: 상업화 nomatter how time goes by: 어느 시대나 예외 없이 originality: 독창성 feasibility: 실현가능성